워싱턴 지역의 유일한 한인부동산 포탈사이트 입니다.

  • Phone Number
  • +1 703 641 4989
  • Fairfax Office
  • 2751 Prosperity Ave. #580

모기지 금리 3.82%… 거의 2년만에 최저

등록: 자이언트부동산   (06/11/19)    조회:571

주택 모기지 금리가 지난 6주 연속 하락하면서 거의 2년 만에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특히 이같은 낮은 모기지 금리 수준이 올해 상당기간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면서 주택 바이어들의 시장 진입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되는 등 벌써부터 주택 시장에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하고 있다.

7일 연방 모기지 공사 프레디멕에 따르면 이번주 30년 고정 모기지의 평균 이자율은 3.82%를 기록하며 2017년 9월 이후 거의 2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한 주 만에 0.17%포인트나 큰 폭으로 하락했다.  

15년 고정 모기지 이자율도 이번 주 평균 3.28%를 기록하며 전주에 비해 0.18%포인트나 크게 떨어졌다. 

모기지 금리는 지난해 11월 5%대를 기록한 후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다.

주택과 모기지 업계는 낮은 모기지 금리로 인해 모기지와 재융자 시장이 본격적으로 활기를 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4% 이하, 3%대의 모기지 금리는 주택 바이어들에게는 상당한 매력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3%대의 모기지 금리는 역사적으로도 낮은 수준이다. 

모기지은행협회(MBA)에 따르면 벌써부터 모기지 신청은 빠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7일 MBA는 이번 주 신규 모기지 신청이 전 주 대비 일주일 만에 1.5% 증가했다고 밝혔다. 

주택 업계에서 3%대의 이자율은 실제로 주택 바이어에게 큰 차이로 작용한다.

모기지와 주택 업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모기지 금리가 지난해 4분기 5%에 도달했을 때 주택 판매와 재융자 시장이 얼어붙는 등 주택 시장이 된서리를 맞았다. 주택 시장 바이어들에게 4%를 넘어 5%대의 모기지는 상당한 심리 저항선으로 다가오기 때문이다.

채프먼 대학의 짐 도티 교수는 “낮은 모기지 금리로 인해 올 3분기와 4분기에 주택 판매가와 판매량이 모두 상승하는 등 주택 시장이 활기를 뛸 것으로 전망된다”며 “그동안 주택 시장 진입을 미뤄왔던 예비 바이어들이 낮은 모기지 이자율을 계기로 시장에 대거 뛰어들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모기지 금리가 전반적으로 낮은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는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기준금리를 올해 동결, 또는 오히려 하락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지난해 모기지 금리가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은 FRB가 기준금리를 네 차례나 올렸던 것이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었다. 지난해의 경우 1월에 4.25%였던 평균 모기지 금리가 4월에는 4.75% 수준까지 치솟으면서 주택 바이어들이 주택 구입 시점을 판단하지 못하는 등 시장에 큰 혼란이 발생했다.

모기지은행협회(MBA)의 마이크 프라탄토니 수석경제학자도 “올해의 경우 모기지 금리가 안정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더 많은 주택 바이어들이 시장에 진입할 것”이라며 “지난해의 경우 모기지 금리가 매주 상승하면서 바이어들이 시간과의 싸움을 벌여야 했거나 많은 바이어들이 주택 구입을 포기했지만 올해는 바이어들이 더욱 느긋하게 주택을 물색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모기지은행협회는 또한 소득 수준과 함께 주택 가격이 오르더라도 완만한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하면서 더 많은 바이어들이 주택 구입에 필요한 재정적 능력을 갖출 것으로 분석했다. 30년 만기 40만달러 모기지를 받았을 경우 0.5% 이자율 하락은 월 페이먼트가 142달러, 30년 전체로는 4만3,398달러나 감소한다. 지난해와 비교해 1% 이자율이 하락한 경우 매달 284달러, 30년 전체로는 8만6,796달러의 페이먼트 감소 효과가 난다. 


Seong Baik 부동산
Seong Baik (백성옥)
Realtor / Realtor
Licensed in MD
Direct: 443-858-1920

어제도 오늘도 또 내일도 한결같은 마음으로 열심히 노력하면서 남에게 빛과 소금이 되는 삶을 살고 싶읍니다. 신용을 제일로 살아온 30년 이상 의 미국 생활과 오랜 경력의 부동산 노하우로 집과 사업체 매매 또한 제것처럼 정성을 다하고 있읍니다.



$ 274,500

Baltimore, MD

방: 3 | 욕실: 3.1
$ 3,500

Sterling, VA

방: 4 | 욕실: 4.1
$ 431,990

Hanover, MD

방: 3 | 욕실: 2.2
$ 589,000

Ellicott city, MD

방: 4 | 욕실: 3.0
제목 등록일자 조회
미국 내 주택 가격이 코로나19 사태에도 상승 05/20 174
내년 소셜연금 수령액 동결 예상 05/19 195
1,200달러 추가 지급 경기부양안 하원 통과 05/18 197
모기지 페이먼트 어렵다면 우선 렌더에게 문의부터 05/15 214
모기지 페이먼트 가장 높은 주 05/14 210
코로나 확산 ‘2차 파도’ 땐 미 경제 공황상태 빠질 것 05/14 211
집 사려는 발길 이어지는데… 크레딧 점수·다운페이 비율 상향 잇달아 05/12 219
코로나에도 초호화 주택 거래는 활발 05/12 208
코로나19에도 리스팅 가격 인하 없이 침착함 유지 05/08 207
메릴랜드 내주 소규모 비즈니스 등 1단계 영업재개 05/08 204
최대 렌트카업체 허츠 파산 준비 05/07 201
15년 만기 재융자 이자율이 큰 폭으로 떨어져 05/06 202
버지니아 모든 비즈니스 15일 영업재개 허용 05/06 210
코로나 19가 바꿔놓을 주택 디자인 05/04 216
코로나19 팬데믹 현상으로 미국인의 소비패턴 확 바뀌었다 04/30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