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지역의 유일한 한인부동산 포탈사이트 입니다.

  • Phone Number
  • +1 703 641 4989
  • Fairfax Office
  • 8408 Arlington Blvd #300

2020 부동산 어떻게 준비해야 하나

등록: 자이언트부동산   (01/18/20)    조회:248

아침 일찍 일어나 짙은 어둠속에 안개가 자욱하게 깔린 것을 보니 갑자기 영화 카사블랑카의 짙은 안개 속 명장면들이 생각나는 아침이다. 새해를 맞이하며 새로운 꿈에 설레면서도 지난 세월들의 온갖 스쳐 지나간 인연들을 생각할 때 오버랩이 되면서 ‘삶이란...’하며 자문해 본다. 그러던 중에 해가 나오면서 언제 그랬냐는 듯 안개는 사라지고 다시 현실을 직시해 총총 거리며 바쁜 리얼터의 하루 일과가 시작된다.

올해는 벌써 1월부터 집이 많이 나와 있지 않아 괜찮은 집이 하나 나왔다 싶으면 바이어들이 줄을 서서 쇼잉한다. 뭐니 뭐니 해도 매매는 타이밍이다. 차일피일 미루면서 뒷박자 치면 그때는 이미 공급이 많아 졌기에, ‘아니 집이 이 집만 있나?’하고 바이어들이 또 집이 나오겠지 하며 좀 배짱으로 나가기 때문에 셀러들은 매매 가격을 최대로 끌어 올릴 수 없다. 제법 많은 사람들이 결정 장애를 갖고 있는 것 같이 이럴까 저럴까 하며 시간을 다 보내다 보면 매매의 타이밍을 놓치기가 싶다. 집 매매 계획을 세우셨다면 지금 바로 액션을 하세요. 일의 시작은 전문가와의 상담부터 시작됩니다.

바이어들을 안내하다 보면 안타까울 정도로 5천 달러, 1만 달러에 목숨을 거시는 분들이 많다. 아니 어떨 땐 이 가격이 이 동네 가격이라고 조언을 해 주어도, 그리고 바이어가 재정적으로 든든하신 분들도 무조건 깎아서 사야만 속이 시원 하신 분들이 있다. 이런 분들은 집 찾기의 긴 여정을 거쳐야 한다. 왜냐하면 꼭 경쟁에 떨어져도 5천-1만 달러로 1위에서 밀려나 2위에 그치기 때문이다. 1만 달러가 모게지에서 한 달에 더 부담해야 하는 것이 대략 50불 정도라고 생각하면 된다. 그것 때문에 내가 좋아 하는 집을 놓치지 마시라고 조언 드리고 싶다. 

처음엔 마켓에 나온 여러 집들을 충분히 보시고, 집에 대해서 동네에 대해서 숙지하시고 그 다음엔 마음에 든 것이 나왔다 하면 꽉 잡아야 한다. 아니면 계속 열심히 찾고 또 미끄러지고 하다보면 나중엔 본래 자기가 원하던 것이 아닌 엉뚱한 것을 살 경우가 많이 일어난다. 이럴 때는 뭐니 뭐니 해도 전문가의 의견을 무게 있게 들어야 한다.

셀러들이 누구에게 내 집을 팔까 생각할 때 절대 부동산 커미션 비율에 의해 결정하지 마시라고 당부하고 싶다. 왜냐하면 역시 싼 게 비지떡이라고, 싼 만큼 일을 열심히 하고 싶은 마음을 저하시켜 그만큼 일을 안 한다. 그렇게 하느니 차라리 일할 사람에게 일 열심히 하도록 대우를 해 줄때 집의 가치를 최대한 올릴 수 있도록 부지런히 일한다.

이렇게 하면 결국은 조금 더 높은 커미션 내고도 셀러의 주머니에 더 많은 이익이 돌아갈 수 있는 결과를 가져다준다.

아무튼 이렇게 부동산 매매에 있어서도 100% 완전한 집, 완전한 딜은 없다. 때론 안개 속을 걷는 듯 한치 앞이 확실치 않을 때가 많다.

결국은 본인의 결정과 인연에 의해 2020년 경자년의 하얀 캠퍼스에 멋진 그림이 많이 그려지는 부동산 칼럼 독자 여러분이 되시길 기원한다.

문의 (703)975-4989 
<수잔 오 자이언트 부동산 대표>
한국일보 페이지에서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Susan Oh 부동산
Susan Oh (수잔오)
Realtor / Principal Broker
Licensed in VA / MD / DC
Direct: 703-975-4989

안녕하세요. 워싱톤에 오시면 꼭 수잔 오를 찾아 주세요. 순간의 선택이 여러분의 부동산 재산을 지킬 것입니다. 

오랜 경험으로 여러분의 든든한 부동산 가이드가 되어 드릴 것입니다.  주택, 상업용 건물, 비지니스



$ 274,500

Baltimore, MD

방: 3 | 욕실: 3.1
$ 3,500

Sterling, VA

방: 4 | 욕실: 4.1
$ 3,000

Mclean, VA

방: 2 | 욕실: 2.0
$ 431,990

Hanover, MD

방: 3 | 욕실: 2.2
제목 등록일자 조회
플립 업과 요즘 부동산 현황 02/15 52
캘리포니아 시니어타운 설명회를 앞두고 02/08 84
뜨거운 부동산 마켓에서 집사기 전략 02/01 130
2020 부동산 어떻게 준비해야 하나 01/18 247
새해, 자식을 향해 금융교육을 외치며 01/11 258
한인커뮤니티센터 건물구입을 마치고… 01/04 228
크리스마스에 부동산 칼럼을 쓰며 12/31 215
스테이징이 무엇인가? … 과연 효과가 있을까? 12/13 283
요즘 집 감정가격이 어떤가요? 12/07 311
버지니아 은퇴주택 세미나를 마치고 11/30 385
지금 집 사도 되나요? 11/22 338
부동산의 이런저런 겨울이야기 11/16 347
다운사이징 11/09 392
캐피톨 게인 택스와 현재 부동산 마켓 11/02 385
세상의 변화에 대해 벽을 만들 것인가, 문을 만들 것인가? 10/26 3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