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지역의 유일한 한인부동산 포탈사이트 입니다.

  • Phone Number
  • +1 703 641 4989
  • Fairfax Office
  • 2751 Prosperity Ave. #580

‘내집 장만’ 최대 1만7,500달러 지원

등록: 자이언트부동산   (10/02/19)    조회:472


▶ 뱅크오브아메리카 계약금·수수료 내줘

▶ 체이스 ‘모기지 프로그램’, 집값의 3%까지 지원

‘내 집 마련’이 말처럼 쉬운 일은 아니라는 것은 누구나 다 아는 사실이다. 특히 이제 갓 직장 생활을 시작한 사회 초년생들에게는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는 집값과 그나마 적당한 가격의 주택 공급 수는 부족해 내 집 마련의 꿈은 점점 멀어지고 있는 현실이다.

내 집 마련의 꿈이 모두의 꿈이 되어버린 현 상황에서, 최근 USA 투데이는 집을 사고는 싶지만, 재정적인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해 일부 주류 은행에서 제공하는 지원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BOA) 인사이트 보고서에 따르면, 주택 구매를 고려하고 있는 이들 중 약 69%가 집을 소유하는 데 있어 가장 큰 어려움으로 계약금과 부동산 매매 수수료 마련을 꼽았다. 따라서 이와 같은 재정적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해 일부 주류 은행들은 자격요건을 갖춘 사람에 한해 계약금이나 부동산 매매 수수료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뱅크오브아메리카는 LA와 디트로이트와 그 밖의 다른 지역 거주민 중 자격을 갖춘 구매 희망자들을 대상으로 전국적으로 약 50억달러를 지원해주는 지역사회 주택 소유 지원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주택 구매 가격의 3%(최대 1만달러)에 해당하는 금액을 지원하고 있다. LA, 디트로이트, 뉴욕, 보스턴, 워싱턴 DC, 마이애미, 라스베가스, 달라스 같은 주요 대도시를 포함한 일부 마켓에서만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일부 대상자에 한해 전국 뱅크오브아메리카 지점이나 사무실에서 부동산 매매 수수료를 최대 7,500달러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경우에 따라 이자율 인하 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내달 31일까지 연방 주택 금융 저당 회사인 프레디맥, FHA, VA, 어포더블 론 솔루션 등 대출 기관들의 융자개시 수수료를 면제해주고 있어, 주택 구매자들이 약 1,000달러를 절약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수입을 고려한 자격을 갖춘 일부 주택 구매자는 최대 1만7,500달러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뱅크오브아메리카 관계자는 “주택 구매를 희망하는 이들이 학자금 대출을 했을 경우 주택 구매 자격을 박탈당하거나, 집을 사기 위해서는 20%의 계약금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등의 소문을 믿지 않기를 바란다”며 “만일 여유가 된다면 누구나 원하는 집을 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체이스 뱅크 또한 자격 조건을 갖춘 주택 구매자들에게 주택가격의 최대 3%까지 지원해주는 ‘드림메이커 모기지 프로그램’(DreaMaker Mortgage Program)을 제공하고 있다. 해당 프로그램의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좋은 신용기록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 이 밖에도 체이스 뱅크는 주택 구매자 교육 프로그램을 수강하는 이들에게 부동산 매매 수수료와 계약금의 500달러를, 저소득층 및 중산층들에게는 2,500달러를 지원해준다.

<한국일보 장희래 인턴 기자>


Julia Jin 부동산
Julia Jin (진정숙)
Realtor / Vice President
Licensed in VA
Direct: 703-508-5405

실되고 성을 다하는 련된 부동산 전문인! 진정숙!

자이언트 부동산 부사장

NVAR Top Producer

NVAR Multi-Million Dollar Sales Club

c.p 703-508-5405    ( Julia Jin )

원하시는 지역, 조건, 가격 말씀 해 주시면

원하시는 가격의 최고의 홈을  찾아 드립니다.



$ 274,500

Baltimore, MD

방: 3 | 욕실: 3.1
$ 3,500

Sterling, VA

방: 4 | 욕실: 4.1
$ 431,990

Hanover, MD

방: 3 | 욕실: 2.2
$ 589,000

Ellicott city, MD

방: 4 | 욕실: 3.0
제목 등록일자 조회
미주한인 한국내 아파트 갭투자로 42채 보유 08/06 8
코로나 바이러스 위기감 무릅쓰고라도, 내 집 마련하겠다 08/04 35
코로나 속에도 주택소유율 68%로 12년래 최고치 08/03 48
모기지 초저금리, 사상 초유 2% 시대 07/31 74
코로나 시대 주택시장의 역설 07/30 67
코로나 봉쇄 장기화, 옷 수선 의뢰 늘어, 세탁소 ‘깜짝 호황 07/28 54
전자 상거래 열풍에 상업용 부동산 임대수요 폭증 07/24 77
미국 주택시장 6월 기존주택 거래 20.7% 급증 07/23 83
코로나 19 팬더믹 틈탄 각종 사기 증가 07/21 96
미국의 신규주택 착공 건수 17.3% 증가 07/20 95
공화당, 연방 실업수당 연장 추진, 주당 200~400달러 07/17 92
포스트 코로나 대형 ‘샤핑몰 시대’ 저물어간다 07/16 92
연방·주 세금보고 내일 마감 07/15 87
이자율 50년만에 최저, 모기지신청 1년새 33% 증가 07/10 121
오는 9월까지 임대가구의 20%가 강제퇴거 위기 07/09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