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지역의 유일한 한인부동산 포탈사이트 입니다.

  • Phone Number
  • +1 703 641 4989
  • Fairfax Office
  • 2751 Prosperity Ave. #580

초저금리로 실수요 부동산 시장 화끈

등록: 자이언트부동산   (08/25/20)    조회:126

미국 이민 10년차에 접어든 한인 K모씨는 아파트 렌트 생활을 접고 자신의 집을 마련하려는 계획을 가지고 있지만 여전히 실천에 옮기지 못하고 있다. K씨는 오르는 주택 가격 때문에 쉽게 결정을 내리지 못하고 있다고 했다. 바이어들 사이에 구매 경쟁이 치열하다 보니 높은 가격을 부르는 바이어들에게 밀리고 있는 상황이다. K씨는 “주택 가격이 내리기를 기다려야 할지 아니면 지금이라도 맘에 들면 사야 할지 마음을 정하지 못한 상태”라고 말했다.

금융전문매체 마켓워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지난 7월 기존주택판매가 사상 최대 폭으로 증가하면서 주택 구매 열기가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는 가운데 많은 주택 수요자들이 주택 구입의 최적기를 놓고 깊은 고민에 빠지면서 구입을 망설이고 있다고 23일 보도했다.

극심한 매물 부족으로 구매자 사이에 벌어지는 치열한 경쟁 탓에 형성된 높은 주택 가격이 구매 시기를 놓고 고심하는 이유로 꼽히고 있다. 

전미부동산중개인협회(NAR)가 지난 21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7월 기존 주택 판매(계절조정치)가 전월보다 24.7% 급등한 586만 채로 집계됐다. 7월 증가율은 NAR가 1968년부터 관련 통계를 작성한 이후 가장 큰 폭이다. 지난 6월 세워진 종전 기록(20.7%)을 한 달만에 곧바로 갈아치웠다.

주택 가격의 상승세는 지속했다. 7월 기존 주택 중간 판매 가격은 지난해 7월 대비 8.5% 상승한 30만4,100달러를 나타냈다. 기존 주택의 중간 판매 가격이 30만달러를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4~6월 연속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적은 판매를 기록했지만, 증가세로 전환에 성공했을 뿐 아니라 고당도(sugar high) 효과까지 나타날 정도로 과열 기미를 보이고 있다고 매체는 분석했다.

하지만 상당수에 달하는 주택 수요자들은 주택 구입의 최적기를 결정하지 못해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책 모기지업체 패니메이(Fannie Mae)의 ‘7월 주택 구입 동향 지수’(Home Purchase Sentiment Index)에 따르면 주택 구입 시기로 적절하다는 답변은 전달 약 61%에서 약 53%로 급감했고 반대로 주택 구입 시기로 부적절하다는 답변은 약 27%에서 약 38%로 높아졌다.

주택 구입에 대한 자신감이 낮아진 것은 코로나19 사태에 의한 영향도 있지만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는 주택 가격이 주요 원인이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사상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는 주택담보대출(모기지) 금리만을 놓고 보면 지금이 주택 구입의 적기이기는 하지만 시장에 나와 있는 주택 재고의 부족 현상이 주택 구입의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주택 가격이 떨어지길 기대하는 것은 당분간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오히려 주택 매물이 늘어나고 가격 하락 현상이 나타날 정도면 심각한 경기 침체로 보아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Joan Na 부동산
Joan Na (나영은)
Realtor / Realtor
Licensed in VA / MD / DC
Direct: 703-850-3638


$ 274,500

Baltimore, MD

방: 3 | 욕실: 3.1
$ 3,500

Sterling, VA

방: 4 | 욕실: 4.1
$ 431,990

Hanover, MD

방: 3 | 욕실: 2.2
$ 589,000

Ellicott city, MD

방: 4 | 욕실: 3.0
제목 등록일자 조회
리스팅 가격 언제, 얼마나 내리면 좋을까 10/22 28
미국 8월 미국 건설지출 1.4% 증가 10/06 82
미국 극장 체인 리걸 시네마, 미국 내 500개 한시적 폐쇄 10/05 79
미 최대은행 JP모건체이스, 귀금속·채권시장 조작 혐의 09/30 102
이자율 아무리 낮아도 집 살 때‘30/30/3 룰’ 지켜야 09/25 102
김빠진 테슬라 '배터리 데이, 주가 폭락 09/23 89
미국 내 주택 가격 상승으로 홈 에퀴티도 동반 급상승 09/22 104
미국의 신규주택 시장이 넉달 만에 5.1% 감소 09/18 119
코로나19 여파로, 렌트비 인상폭 추춤 09/16 93
2분기 주택 모기지 시장 1조1천억달러 ‘20년래 최고’ 09/11 104
테슬라 주식, 시장선 적정 주가로 50달러 제시 09/09 97
아파트 렌트도 ‘가상 투어’요구 많다 09/03 127
주택 구입시 복잡한 서류 좀 대신 검토해 주세요 09/01 125
미 최대은행 JP모건 재택-출근 순환근무’ 영구 도입 08/31 137
가장 주목받는 부동산 시장은? 08/28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