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Credit: pickupimage.com

연준 3월 인하 가능성도 나왔다...'고용 지표에 모든 것이 달렸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가 금리 인하를 고려할 수 있을 정도로 인플레이션이 둔화된 가운데, 인하 시기는 고용 시장 상황에 따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는 분석이 나왔다.

지난 26일 미국 상무부는 작년 12월 근원 개인소비지출(PCE) 가격지수가 전년 동월 대비 2.9%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PCE 가격지수는 연준이 선호하는 물가 지표로 알려져 있다.

근원 PCE 가격지수가 3%를 하회한 것은 지난 2021년 3월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2022년에 5%대를 기록했었던 근원 PCE 가격지수가 점차 하락해 3%대 아래로 떨어진 것이다. 12월까지 6개월간 지수는 전년 대비 1.9% 상승하는 데 그쳤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인플레이션 둔화 추세가 향후 몇 달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중고차 등 상품가격이 더 떨어질 것으로 보이고, 상무부가 주택가격을 계산하는 데 사용하는 임대로 기준 비용이 완화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다만 WSJ은 고용이 결정적인 요인이 될 것이라며, 연준이 3월 기준금리를 인하할 가능성이 남아있다고 판단했다.

매체는 "1월이나 2월 고용 보고서에서 일자리 증가세가 점차 둔화하는 것으로 나타나면 3월 금리 인하도 가능성이 있어 보인다"고 판단했다.

이어 "일자리 증가세가 양호하더라도 임금 상승폭 커지지 않는다고 연준 관계자들이 판단하면 3월 금리 인하가 정당하다고 볼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매체는 현 시점에 연준 자신도 3월에 인하해야 할지, 아니면 그 이후 인하해야 할지 모를 것이라며 고용 지표를 주시하라고 조언했다.


제목 등록일자 조회
미국 주택 중간값....지도로 보는 지역별 편차 04/01 44
북버지니아 지역의 집 값 거래량 증가 04/01 43
"미국 전반에 영향력 제한적"...볼티모어 교량 붕괴 본 경제전문가 시각 03/26 56
미국 1월 주택가격 전년比 6.0%↑…상승세 가팔라져 03/21 60
주택 불균형에 거론된 해법...금리인하 말고 또 뭐가 필요한가 03/11 147
OECD 명목 주택 가격, 하락세 진정 후 반등 조짐 02/25 178
필라델피아 연은 총재 "물가 2% 달성 위한 '실질적 성과' 보여" 02/06 229
장단기 미국 기대인플레이션 완화 소비자심리지수 개선 02/03 222
모기지 금리 내려가면서 주택시장 기지개 01/29 244
월가 '트럼프 당선 시나리오' 는? 01/24 215
모기지 금리, 작년 5월 이후 최저 01/20 237
미 연준 이달말 양적긴축 속도조절 논의 가능성 01/17 263
미 최대 은행 JP모건체이스 작년 65조원 사상 최대 실적 01/13 302
지난해 12월 미국의 일자리가 '깜짝' 증가세 01/06 302
미 연준, 내년 하반기 이후에나 금리 인하할 것 12/28 3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