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Credit: pickupimage.com

미 국채 투자 수익률 두 자릿수 전망

미 국채 투자 수익률이 최근 빠른 회복세를 보인 가운데 내년 미 국채 투자도 유망하다는 평가가 나온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전했다.

블룸버그가 집계하는 미 국채 총수익률 지수는 올해 대체로 지난해 말(2,188.39)보다 높은 수준에서 머무르다가 9월께 마이너스로 전환, 지난달 중순 2,116.19로 저점을 찍은 바 있다.

이 지수는 이후 급반등하며 지난주 2,189선 위로 올라섰으며 24일에는 2,182.10으로 일부 조정된 상태다.

이는 2007년 7월 이후 16년 만에 처음으로 지난달 한때 5.0%를 찍었던 미 국채 10년물 금리가 최근 4.5% 수준으로 내려온 덕분이다.

대다수 미 월가 전략가들은 내년에 금리 하락 추세가 이어지면서 국채시장의 광범위한 회복세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는 게 블룸버그 설명이다.

올해 채권시장이 좋을 것으로 봤던 이들 전략가 다수의 전망이 아직 실현되지는 않았지만, 인플레이션과 고용 성장률 둔화 등은 이러한 시각을 뒷받침한다는 것이다.

이들은 미국의 재정적자 충당을 위한 국채 발행을 고려할 때 장기 금리가 더욱 느리게 내려올 것으로 보고 있다.

또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의 공격적인 기준금리 인상이 마무리됐고 이르면 내년 상반기 금리 인하 기대가 나오면서 투자 심리가 살아나고 있다.

골드만삭스 자산운용의 애시시 샤는 "연준이 빠르게 전환할 것으로 보지는 않지만 정책방향이 그럴 것"이라면서 "인플레이션이 둔화하고 성장이 둔화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은 채권 수익률이 높을 것으로 보면서 "채권 발행이 많아질 전망인 만큼 수익률곡선이 더욱 가팔라질 것"이라고 봤다.

윌 호프먼 등 블룸버그 인텔리전스 전략가들은 "내년 침체와 미지근한 회복세 속에 미 국채가 내년에 두 자릿수 수익률을 기록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제목 등록일자 조회
미국 주택 중간값....지도로 보는 지역별 편차 04/01 44
북버지니아 지역의 집 값 거래량 증가 04/01 45
"미국 전반에 영향력 제한적"...볼티모어 교량 붕괴 본 경제전문가 시각 03/26 56
미국 1월 주택가격 전년比 6.0%↑…상승세 가팔라져 03/21 60
주택 불균형에 거론된 해법...금리인하 말고 또 뭐가 필요한가 03/11 147
OECD 명목 주택 가격, 하락세 진정 후 반등 조짐 02/25 179
필라델피아 연은 총재 "물가 2% 달성 위한 '실질적 성과' 보여" 02/06 230
장단기 미국 기대인플레이션 완화 소비자심리지수 개선 02/03 222
모기지 금리 내려가면서 주택시장 기지개 01/29 244
연준 3월 인하 가능성도 나왔다...'고용 지표에 모든 것이 달렸다' 01/28 290
월가 '트럼프 당선 시나리오' 는? 01/24 215
모기지 금리, 작년 5월 이후 최저 01/20 238
미 연준 이달말 양적긴축 속도조절 논의 가능성 01/17 263
미 최대 은행 JP모건체이스 작년 65조원 사상 최대 실적 01/13 302
지난해 12월 미국의 일자리가 '깜짝' 증가세 01/06 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