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Credit: pickupimage.com

지난해 12월 미국의 일자리가 '깜짝' 증가세

미국의 물가 상승을 자극하던 노동시장 과열이 쉽게 완화하지 않으면서 미 연방준비제도의 조기 금리인하 기대감도 수그러들 전망이다.

미국 노동부는 12월 미국 비농업 일자리가 전월 대비 21만6천건 늘었다고 5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지난 10월(10만5천건) 및 11월(17만3천건)의 고용 증가 폭과 비교해 많이 늘어난 수치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 17만건도 크게 웃돌았다.

업종별로는 정부, 보건의료, 사회지원, 건설 부문이 12월 고용 증가를 이끌었다.

미국의 고용 증가를 지탱했던 여가접객업은 4만건 늘어 2023년 연간 평균 증가폭(3만9천건)과 유사한 증가세를 나타냈다.

12월 실업률은 3.7%로 전월과 같았으며, 전문가 예상치 3.8%를 밑돌았다.

시간당 평균임금은 전월 대비 0.4% 올라 전문가 예상치 0.3%를 웃돌았다.

연간으로는 미국 경제가 한 해 270만명의 일자리를 추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월평균으로는 22만5천건의 일자리가 늘었다.

한 해 앞선 2022년에는 연간 480만건, 월평균 39만9천건의 일자리를 늘려왔다.

12월 고용 증가 폭이 시장 예상을 뛰어넘으면서 연준이 올해 이르면 3월부터 금리인하에 나설 것이란 시장의 조기 금리인하 전망도 후퇴할 전망이다.

제목 등록일자 조회
미국 주택 중간값....지도로 보는 지역별 편차 04/01 44
북버지니아 지역의 집 값 거래량 증가 04/01 43
"미국 전반에 영향력 제한적"...볼티모어 교량 붕괴 본 경제전문가 시각 03/26 56
미국 1월 주택가격 전년比 6.0%↑…상승세 가팔라져 03/21 60
주택 불균형에 거론된 해법...금리인하 말고 또 뭐가 필요한가 03/11 147
OECD 명목 주택 가격, 하락세 진정 후 반등 조짐 02/25 179
필라델피아 연은 총재 "물가 2% 달성 위한 '실질적 성과' 보여" 02/06 229
장단기 미국 기대인플레이션 완화 소비자심리지수 개선 02/03 222
모기지 금리 내려가면서 주택시장 기지개 01/29 244
연준 3월 인하 가능성도 나왔다...'고용 지표에 모든 것이 달렸다' 01/28 290
월가 '트럼프 당선 시나리오' 는? 01/24 215
모기지 금리, 작년 5월 이후 최저 01/20 237
미 연준 이달말 양적긴축 속도조절 논의 가능성 01/17 263
미 최대 은행 JP모건체이스 작년 65조원 사상 최대 실적 01/13 302
미 연준, 내년 하반기 이후에나 금리 인하할 것 12/28 329